구속사 말씀의 파트너(partner), 청년 그루터기

그루터기 선교회로 임명을 받은 이후, 원로목사님께서 청년 그루터기에게 주신 말씀을 찾아보는 일로 2018년을 시작했다. 나의 백마디 글보다, 청년의 지표로 주신 말씀을 되새기고, 2018년도를 살아가기를 소망하면서 말씀을 요약하여 적어본다.

“2010년 1월27일 ( 예수님의 파트너, 요5:16-18)”

청년 예수님의 인생관은, ‘아버지께서 일하시니 나도 일한다’ 였다. 청년 그루터기의 인생관 역시 ‘내가 사는 것은 아버지의 파트너로 산다’ ‘아버지의 파트너로 일한다’ 가 되어야 한다.

첫 번째로 예수님의 파트너는, 예수님에게 자기 인생을 맡기고 투자하는 것이다.

‘정신을 투자’해야 하고, ‘내 영혼을 투자’해야 하고, ‘내 몸과 물질을 투자’해야 하고 ‘사상과 이념을 투자’해야 한다. 투자 없는 파트너는 있을 수 없다.

두 번째로 예수님의 파트너는, 예수님의 생각과 행동을 함께 하는 것이다.

‘예수님의 생각’으로 내 마음에 충만히 채우고, ‘예수님의 움직임’이 나의 움직임이 되게 하고, ‘예수님의 방향’이 나의 방향이 되게 하는 것이다.

세 번째로 예수님의 파트너는, 예수님과 함께 십자가 제단에 자기를 올려놓는 것이다.

제물은 죽는 것이다. 내 자신이 늘 죽어야 하는 것이다. 예수님의 파트너는 희생이 따르고 각오와 결심이 따른다. 우리를 구속사 말씀의 파트너로 삼아주셨으니, 교회를 위한 희생과 수고, 뜻을 위한 각오와 결심으로, 청년 부흥을 이루어내는 2018년도가 되어야겠다.

─ 청년 2부 그루터기 담당, 유근영 전도사

(그루터기紙 1788호)

조회 7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인내의 비결

(약 5:11) 보라 인내하는 자를 우리가 복되다 하나니 너희가 욥의 인내를 들었고 주께서 주신 결말을 보았거니와 주는 가장 자비하시고 긍휼히 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