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었음에도 불구하고 잊어주시는 은혜_(대하 33: 10-13)

므낫세는 히스기야의 뒤를 이은 남 유다의 열네 번째 왕으로, 남과 북을 통틀어 55년간 가장 긴 통치를 했지만, 가장 극악한 왕으로 기록되고 있다. 므낫세의 이름의 뜻은 ‘잊어버림, 잊어버리게 하셨다’ 이다. 그 이름의 뜻처럼 므낫세는 무엇을 잊어버리고 살았는가?



1. 잊어버리다

(1) 므낫세는 하나님과 율법을 잊어버리고 악을 행했다(왕하 21:2-9). 산당들을 세우고, 바알을 위해 단을 쌓고, 아세라 목상을 만들고, 하늘의 일월성신을 숭배했고, 인신 제사를 하며 신접한 자들과 박수를 신임하여 하나님의 노를 격발하였다.

(2) 성전 안뜰과 바깥 뜰에 우상의 단들을 세워(왕하 21:4-5), 하나님께 도전했다.

(3) ‘므낫세의 꾐’을 받고 백성이 같이 악을 행했다(대하 33:9-10).

(4) 경건하고 무죄한 사람들을 학살하여 경건한 신앙의 흐름을 차단하므로 영적 암흑시대가 왔다(왕하 21:16, 24:4). 유대 전승에 의하면, 므낫세는 이사야 선지자까지 톱으려 켜서 죽였다고 한다.

(5) 이러한 므낫세의 악정에 대하여 하나님은 심판을 선언하셨다.(왕하 21:13)

하나님께서는 말씀을 배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