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셉의 옷을 입는 자_(창 37:1-4)

오늘 본문은 야곱의 약전(족보, 삶의 결과)을 말씀하면서 요셉에게 형제들과 다른 옷을 입혔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옷을 입는다’는 것은 사람의 신분, 지위, 능력 혹은 그 사람의 상태를 의미합니다. 성경에서 옷을 입은 것은 그 사람의 영적인 상태, 사명을 알려줍니다. 그러므로 요셉이 '채색 옷', 다른 사람과 구별된 '별다른 옷'을 입었다는 것은 그가 다른 형제보다 영적으로 구별된 자녀임을 알려 주고 있는 것입니다.



1. 요셉은 채색옷을 입었습니다.

채색 옷은 히브리어 ‘케토네트 파스’로 ‘손목과 발목까지 내려오는 장옷’, ‘별다른 옷’입니다. 그렇기에 요셉은 다른 아들들보다 더 탁월성을 가짐을 알려줍니다. 이 단어는 하나님이 아담에게 입혀준 가죽옷에 처음 사용되었고 제사장들이 입는 세마포 옷에도 자주 사용되었습니다. 그러므로 채색 옷은 하나님으로부터 주어지는 말씀의 옷을 뜻합니다. 야곱이 요셉에게 채색 옷을 입힌 것은, 야곱에게로 이어지는 말씀의 언약을 요셉이 입었음을 나타냅니다.



2. 말씀의 옷을 입기에 합당한 자가 되어야 합니다.

요셉은 야곱으로부터 이어지는 말씀의 언약을 받았음을 알았으며 자신이 믿음으로 이어가기를 노력했습니다. 그가 두 번 꿈을 꾸고 계속적으로 형들에게 그 꿈을 고한 것은 육신적으로는 미움을 사는 말만 한 것이지만, 하나님이 자신을 통해서 언약을 이어가게 할 것을 확신하고 그것을 선포하는 자였던 것입니다(창 37:5, 7-10). 요셉은 형들에게 미움을 사지만 자신을 통해서 횃불 언약, 자기 가족, 민족을 구원하는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