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와삼마의 축복 (겔 48:35)

에스겔 40-48장은 에스겔 성전에 관한 내용으로 성경 66권의 결론이라 할 수 있다. 여호와삼마는 히브리어로 예호바샴마. ‘여호와께서 거기 계신다’라는 뜻이다. 여호와삼마의 축복은 어떤 축복인가?



1. 하나님께서 회복시켜주시는 축복


여호와삼마의 복을 주신 이 때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바벨론 포로로 끌려가서 ‘그발강가 데라빕’에서 대운하 공사에 노동자가 되서 일하고 있을 때이다(겔 35). 그 때 하나님께서 여호와 삼마의 복을 주셨다. 너희가 바벨론에 포로로 끌려왔지만, 회복시켜주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이다.


1) 사로잡힌 지 25년

에스겔 선지자는 주전 597년, 바벨론 2차 포로로 끌려갔다. 그 뒤 사로잡힌 지 25년이 지났다는 것이다. 햇수로 계산하면 주전 573년이다 (BC597 – BC573 = 24).


에스겔 40:1 우리가 사로잡힌 지 이십 오년이요 성이 함락된 후 십 사년 정월 십일 곧 그 날에 여호와의 권능이 내게 임하여 나를 데리고 이스라엘 땅으로 가시되


2)성이 함락된 지 14년

예루살렘 성이 함락된 것은 3차 바벨론 포로로 끌려갈 때로 주전 586년이다. 성이 함락된 지 14년을 햇수로 계산하면 주전 573이다 (BC586 – BC573 = 13).

에스겔 선지자가 그발강가에 있었을 때, 하나님이 순간 권능으로 에스겔을 이끌어서 이스라엘 땅으로 데려가서 성전의 계시를 보여주셨다(겔 40:1). 그발강가 데라빕에서 이스라엘 땅까지 1000km가 넘는다. 그런데 순간 데려가신 것이다. 하나님의 권능이 얼마나 대단한가. 하나님의 권능이 임하면 시공간을 초월하는 하나님의 능력이 임하는 것이다(막 9:23).

우리도 여호와 삼마의 복을 받으면 지금까지 잃어버린 것을 다 찾을 수 있다. ​이스라엘 사람들이 블레셋한테 에그론부터 가드까지 땅을 뺏겼다 (삼상 7:12-14). 이 땅을 하나님이 다시 찾게 해주심에 돌을 하나 세우며 감사했다. 그곳 이름을 ‘에벤에셀(도움의 돌)’이라 하였는데, ‘하나님이 여기까지 도우셨다’는 의미다.



2. 현재 나의 삶의 처소에 하나님께서 함께하시는 축복

​ 하나님이 에스겔 선지자에게 에스겔 성전이 들어가는 땅을 보여주셨다. 에스겔 48:8, 20에 ‘예물로 드리는 땅’이다. 예물로 드리는 땅은 3개로 나뉘는데 ㄱ. 레위지파의 땅(겔 48:13) ㄴ. 제사장의 땅(겔 48:9-10) ㄷ. 백성들이 사는 성읍과 기지(겔 45:6) 이다.

하나님이 ‘여호와 삼마’ 내가 거기 있겠다고 선포하셨다. 우리 생각에는 그 말을 아마도 제사장의 땅에서 하셨을 것으로 생각하지만, 여호와삼마의 복은 작은 ‘성읍’에서 선포하셨다. 성읍은 백성들이 사는 곳이다. ​이 말은 우리가 공부하는 곳에도, 일하는 곳에도 하나님이 계시다는 것이다.

성경에서 성읍은 ‘속된 땅’이라고 말씀하신다(겔 48:15, 35).

성경에서는 ‘속된 것은 죄고 악이다’라고 얘기하지 않는다. 속되다는 것은 히브리어로 ‘홀’ ‘일상적인, 보통의’를 뜻한다. 먹는 일, 일하는 것, 장사, 모든 것이 다 속된 것이다. 이 속된 땅이 여호와 삼마의 복을 받아서 거룩한 땅으로 바뀌는 것이다. 우리가 세상에 나가서 하나님이 늘 거기 계시다는 것을 믿고 늘 동행하면 그 땅이 속된 땅이지만 거룩한 땅으로 바뀐다.



결 론: 여호와삼마의 축복은 영원한 하나님의 임재를 나타낸다.

우리가 나쁜 생각하고 죄짓고 살면 성령님이 근심하게 된다(엡 4:30). 여호와 삼마의 복이 임하는 새 예루살렘 성은 하나님께서 영원히 우리와 함께 하시고 영원히 임재하시기 때문에 죄나 사망이나 나쁜 생각이나 애통하는 것이나 슬픈 것이 없는 세계이다. 영원한 임재는 그 날이 되면 이뤄진다.

에스겔 48:35 그 날 후로는 그 성읍의 이름을 여호와삼마라 하리라

1) 그날은 일차적으로 바벨론 포로에서 돌아오는 날이다 주전 537년에 바벨론 포로에서 돌아왔다.​

2) 궁극적으로 이 날은 주님이 재림하시는 날이다. 타락한 세상 바벨론에서 완전히 해방되는 날이다. 하나님의 영원한 임재가 이루어지면 사단마귀가 우리를 건드리지 못한다(계21:10, 18:4).

오늘부터 아버지께서 ‘여기 나와 함께 하신다’ 믿고 무엇을 하든지 승리하는 그루터기 되기를 바란다.



ㅡ 그루터기紙 1837호

이승현 담임목사

조회 2회

홈페이지에 대한 문의사항이

있으신 경우 메일을 보내주세요 :)

  • Grootugi Facebook
  • Grootugi Instagram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청년2부 그루터기 선교회   Tel. 02-2687-8620

Copyright ⓒ2018 grootugi.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