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스로 돌이키고 살지니라 (겔 18:30-32)

에스겔 선지자는 주전 597년 2차 바벨론 포로로 끌려와서, 사로잡힌 지 5년에 선지자로 부름받았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에스겔에게 패역한 족속들이 듣든지, 아니 듣든지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라 하시며 그들 가운데 선지자가 있은 줄을 알게 하셨습니다. 결국은 하나님의 말씀대로 된다는 것을 보이신 것입니다(겔 2:5-7).



1. 이스라엘의 죄악


주의 권능이 에스겔을 예루살렘으로 이끌고 가서 이스라엘의 죄악을 보게 하셨습니다(겔 8:6-18). 성전에서 투기의 우상과 각종 우상을 벽에 새기고 섬기고 있었고, 심지어 여호와의 전문 앞 현관과 제단 사이에서 약 25인(24장로, 대제사장)이 여호와의 전을 등지고 낯을 동으로 향하여 동방 태양에 경배하였습니다. 이러한 가증한 일로 하나님의 영광이 성소를 떠날 수밖에 없었습니다. 우리도 하나님이 거하시는 성전입니다(고전 3:16). 오늘날 나의 성전 된 모습은 어떠합니까?



2. 행동 예언을 통해 패역한 족속이라도 끝까지 회개하고 돌아오길 원하시는 하나님


(1) 행동 예언은 이스라엘 족속에 대한 예조(warn)와 징조(sign)로(겔 12:10-11), 그것을 보고 이스라엘이 회개하고 돌이키길 원하셨습니다.


(2) 열다섯 번째 행동 예언을 통해 녹슨 가마를 걸고 양 한 마리를 골라 각을 뜨고, 뼈가 무르도록 삶고, 그것을 일일이 꺼내어 가마를 비게 하라고 명령하셨습니다(겔 24:6). 가마는 남유다를(겔 11:3, 7), 양은 선택받은 이스라엘 백성(신 7:7)을 가리키므로, 하나님의 심판으로 이스라엘의 완전한 멸망과 심판을 나타냅니다. 그러나 이는 자기 백성의 ‘녹’을 없애고 정결케 함으로써, 하나님의 거룩하심에 참여케 하기 위함입니다(겔 22:17-22, 24:11, 히 12:10).


(3) 예언을 들은 이스라엘 백성의 반응(겔 12:21-28) : 여러 날 후의 일이라 생각하며 거짓 예언을 붙잡았습니다(겔 12:22-27). 그러나 하나님은 반드시 속히 그들의 생전에 이루겠다고 말씀하셨고 그대로 이루어졌습니다(겔 12:25, 29).


(4) 하나님께서는 회개하고 돌이켜서 ‘성을 쌓으며 성 무너진 데를 막는’ 한 사람을 찾으셨지만 한 사람도 없었습니다(겔 22:23-31). 하나님은 지금도 심판이 목적이 아니라, 회개하고 하나님 앞으로 돌아오는 자를 기다리고 계십니다.


(5) 행동 예언을 통해 백성들이 하나님을 알기를 원하셨습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내 속의 죄를 깨닫고 새 신을 받아 새마음으로 변화되어야 합니다. 그래야만 내가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하나님이 우리의 하나님이 되십니다. 하나님은 지금도 ‘어찌 죽고자 하느냐 스스로 돌이키고 살라’고 말씀하십니다(겔 11:19-20, 36:26-28).



결론 : 새 성전-여호와 삼마(=여호와께서 거기 계시다)의 축복


주전 572년 정월 10일, 하나님은 새 성전을 에스겔 선지자에게 보여주시면서 그것을 마음에 두라고 명령하셨습니다(겔 40:1, 4). 그리고 백성들이 자기의 행한 모든 일을 부끄러워하거든 성전의 식양을 보이라고 말씀하셨습니다(겔 43:11). 회개하지 않은 자, 자신의 부끄러움을 보지 못하는 자는 새 성전을 볼 수도 들어갈 수도 없습니다. 2020년을 맞이하며 먼저 우리의 성전 된 모습을 돌아보며 늘 우리와 함께하시는 ‘여호와 삼마’의 축복을 누리길 바랍니다.



ㅡ 그루터기紙 1887호

오인정 전도사


조회 0회

홈페이지에 대한 문의사항이

있으신 경우 메일을 보내주세요 :)

  • Grootugi Facebook
  • Grootugi Instagram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청년2부 그루터기 선교회   Tel. 02-2687-8620

Copyright ⓒ2018 grootugi.or.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