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터기 안에서 신앙생활의 우승을 다짐하는 92또래 김우승 그루터기

2018년 3월 13일 업데이트됨



항상 주인공은 늦게 등장하기 마련이죠. 최근 김포로 이사 가서 교회 오는 시간이 빠듯해졌다는 김우승 그루터기를 만나보았습니다.


Q. 입학선물을 지난주에 받으셨다고 들었는데 선배들이 준비한 선물이 맘에 드시나요?

A. 생각지도 못했는데 챙겨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구요. 무민 저금통을 받았는데 이번 기회에 저금을 취미로 삼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하하.


Q. 선물도 야무지게 받으셨는데, 그루터기에서 간식이 있는 자리에는 빼놓지 않고 본 것 같아요~~제일 기억에 남는 간식이 있으신가요?

A. 헵시바 때와 다르게 그루터기에선 다양한 간식들이 제공되어서 참 감사했는데, "구이야 점심먹자2" 때 먹은 토마토 스프가 제일 맛있었던 것 같아요. 선배님들 사랑합니다.


Q. 트렌디에 대해선 김우승 그루터기에 물어보라고들 하던데, 비결이 있을까요?

A. 저 보다 더 멋진 분들이 많은데 이런 말을 들으니 쑥스럽네요. 저는 좋아하는 브랜드 룩북을 보거나 네이버 카페 같은 곳에서 정보를 얻는 편입니다.


Q. 그루터기에는 많은 팀들이 있는데, 언제쯤 김우승 그루터기의 마음을 팀장들이 사로잡을까요?

A. '팀입국은 여유있게 하자'라는 생각으로 하다 보니 아직까지 입국을 못 했네요 빠른 시일 내 입국 하겠습니다! 김우승 그루터기는 가까운 사이일수록 더 잘해주고 챙겨줘야 하는데 그렇게 못 해준거 같아서 미안한 마음이 드는 영혼의 짝꿍이 있다고 합니다. 앞으로 밥도 자주 먹고 알콩달콩 시간을 보낼 생각이라고 하는데요. 부디 여러분의 우정을 응원합니다.


"근 몇 년을 돌이켜 보면 신앙적으로 무뎌지고 나태해지고 그것에 익숙해져 버린 것 같아요. 그루터기에서는 자신에게 혹독한 채찍질도 해 가면서 신앙의 내실을 다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멋진 이름처럼 그루터기에서의 모든 신앙생활에 건승하는 김우승 그루터기의 앞날을 기대해봅니다.



─그루터기紙 1793호

조회 23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어느덧 한 달밖에 남지 않은 막내 생활”

Q. 심지민 그루터기 안녕하세요.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A. (너무 쑥스럽지만) 안녕하세요, 저는 한 달 남은 그루터기 막내 94또래 심지민이라고 합니다. Q. 시간이 엄청 빠르네요. 어느덧 한 달밖에 안 남은 막내 심지민 그루터기! 현재, 회계라는 직분을 감당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처음 임원단 제의를 받았을 때는 어땠었나요? A. 2020년

“찬양팀의 문은 언제나 열려있습니다!”

Q. 매주일 예배 내 주께 찬양 시간에 얼굴을 뵙는 것 같은데, 아직 잘 모르는 그루터기들도 많은 것 같아요. 먼저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 A. 안녕하세요. 53대 찬양팀장 88또래 이성산입니다. 헵시바에서도 잘 안 보이던 제가 내 주께 찬양 시간에 리더를 하고 있으니, 많은 분께서 누군가 하셨을 것 같아요. 저는 대전 지교회 출신으로, 2010년에 평

“예수님처럼 낮은 모습으로 섬기고자 했던 1년”

1. 1년 간 부회장 직분으로 그루터기를 지켜준 이진원 그루터기! 임기가 얼마 남지 않았는데 소감 한 마디 부탁드려요^^ 안녕하세요, 52대 부회장 이진원 입니다. 벌써 마지막이란 것이 실감 나지 않지만 직분을 통하여서 저의 부족했던 신앙의 부분들을 많이 깨닫고, 배우고, 감사할 수 있었어요. 임기가 절반정도 지나갈 무렵 수련회를 준비하고 있을 때 코로나사

홈페이지에 대한 문의사항이

있으신 경우 메일을 보내주세요 :)

  • Grootugi Facebook
  • Grootugi Instagram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청년2부 그루터기 선교회   Tel. 02-2687-8620

Copyright ⓒ2018 grootugi.or.kr All rights reserved.